2013년 4월 16일 화요일

조리개 조이고 찍은 풍경사진 먼지, 어퍼쳐에서 일괄로 지우기

가끔 풍경 사진을 찍다 보면, 충분히 조리개를 조이고 찍은 반대급부로, 미쳐 발견하지 못했던 먼지들이 사진에 남는 경우가 있다.

한 번 출사 나가서 (중간에 딱히 청소를 하지 않았다면) 장비를 변경하지 않았다면 같은 조건에서 조리개 조이고 찍은 사진에는 똑같이 먼지가 있을 것인데.... 이걸 일괄로 털어버리는 방법은 없을까?

어느 정도 한계가 있긴 하지만 방법은 있다.

일단, 사진들을 모아놓고, 스마트 앨범을 만들어서 "특정 조리개값"보다 팍 조인 사진들을 찾는다.
위의 열 한장의 사진들은(보정본 버전2를 포함해서 22장) 전부 조리개값 f/22로 찍은 사진들이다.


시간순서로 맨 첫 번째 사진에서 Spot & Patch 툴을 사용해서 제거하고 싶은 이물질을 푹푹 찍어나간다. (왜 첫 사진이냐면, 처음에 붙어있던 먼지보다 더 붙는 경우는 자주 있어도, 있던 먼지가 떨어지는 경우는 잘 없기 때문이다)

뭐 이런 식으로.


이제 Spot & Patch 내용을 Lift adjustment 기능으로 떠 놓고(다른 보정 내용은 골라서 딜리트 누르면 지워진다) 위의 스마트 앨범 사진들을 전부 골라서 다 Stamp adjustment 기능으로 다 발라버린다.

이제 각각의 사진을 한 장씩 훑어보면서, 더 붙은 먼지가 있으면 더 지워주고, "먼지가 있어도 좋으니 디테일을 희생하고 싶지 않다"는 부분은 해당 스팟 앤 패치를 골라서 지워주면 끝.

이제 원하는 보정을 계속 이어서 하면 된다.

댓글 4개:

  1. 아주 유용한 정보에 감사를 드립니다^^*
    그리고 모든 사진을 자동으로 한번에 보정하려면 어떻게 하나요?

    답글삭제
    답글
    1. 도움이 되셨다니 다행입니다 :)

      모든 사진 자동 보정은 리프트 & 스탬프 기능과 auto 버튼을 활용하시면 됩니다.

      사진마다 개별적으로 작업해야 할 항목은 (스트레이튼/브러시 등) 리프트 화면에서 위 포스팅처럼 삭제해 주시고, 보정할 사진을 쭉 골라서(스마트 앨범을 활용하시면 골라내기 편합니다) 스탬프 한 후, 개별적인 보정을 마무리하면 작업시간이 대폭 단축됩니다.
      노출보정이 피사체에 따라 작가의 표현방법에 따라 편차가 큰 편이 되겠지만, 저는 노출은 다른 슬라이더를 다 만진 다음 "Auto" 버튼으로 자동으로 바꿔버린 다음에 리프트를 하고, 모든 사진들을 한번씩 리뷰하면서 노출을 제 취향대로 맞춥니다.

      일괄보정 프리셋을 만들어서 골라내기 한 사진에 먼저 쫙 먹여두고, 사진별로 개별로 만져야 할 항목을 몰아서 따로 만지는 편입니다.
      일괄보정 스탬프(노출 자동) - 처음부터 한 장씩 개별로 노출/수평/크랍 정도를 따로 만지고, 다 한 다음에 다시 처음부터 한 장씩 화이트밸런스와 브러시 작업을 합니다.
      백여장의 웨딩스냅 작업할 때 총 소요시간이 30분 정도로 끝납니다...

      삭제
  2. 이 프로그람 이름이 무었인지요. 감사합니다 전재형

    답글삭제
    답글
    1. 애플의 어퍼쳐(Aperture) 입니다.

      삭제